‘마르가 닳도록’ 여행하고 싶은 그대에게

[마르가 닳도록 스페인어] 너를 좋아해, 메 구스따스 뚜! - 역구조 동사 gustar

  • 입력 : 2018.05.10 11:48:17    수정 : 2018.05.10 21:38:54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아이돌 걸그룹 노래 가사로 친숙하게 알고 있는 ‘Me gustas tú. [메 구스따스 뚜.]’라는 문장이 스페인어라고 하면 여전히 깜짝 놀라는 분들이 많이 있다. 특히 열렬한 반응을 보이는 층은 역시나 대학생들인데, 초급 스페인어나 여행 스페인어 강의에서 gustar동사를 가르칠 때 이를 언급하면, 졸고 있던 학생들도 눈을 반짝이며 한마디씩 ‘우와’하고 감탄사를 보탠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출처: pexels



별 생각 없이 흥얼거렸던 문장이 스페인어로 ‘너를 좋아해’라는 뜻이라는 사실이 꽤나 신기한가보다. 이 문장을 가사에 넣어, 학생들이 친숙하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도와주신 작사가님께 전국의 스페인어 선생님을 대표하여 감사인사를 전하고 싶다. 왜냐하면 ‘gustar’는 스페인어 동사들 중에서 특별히 한 챕터를 할애하여 배워야할만큼 특별한 구조를 가진 까다로운 친구이기 때문이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먼저 우리가 기존에 알고 있었던 규칙 동사 변화형에 따르면 gustar동사는 위와 같은 변화형을 가진다. 이 때, 초급자들은 ‘합리적 의심의 단계’에 들어간다.

“내가(yo) ‘좋아하다’라고 말한다면 ‘gusto’라고 동사를 변화시켜야 할 것 같은데 왜 ‘Me gustas tú.’가 된것이지?” 사실 gustar동사는 우리가 해석을 할 때 ‘좋아하다’라고 번역하지만 본 의미는 ‘~에게 좋아하는 감정을 들게 만들다’로 직역해야 그 구조가 쉽게 눈에 들어온다.

다시 ‘나는 너를 좋아해’라는 문장을 뜯어보면, ‘Me(나에게) gustas(좋아하는 감정을 들게 만들다) tú(네가)’로, 실제 문장의 주어는 tú가 되며 gustar동사 역시 이에 맞춰준다. me는 ‘나에게’란 뜻을 가지는 간접목적격 대명사이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그래서 누가 무엇을 좋아한다고 말할때는 문장의 앞 쪽의 ‘간접목적격 대명사’형태를 넣어주고 좋아하는 ‘무엇’에 해당하는 것은 문장의 실제 주어로 동사 뒤에 들어간다. 위의 표를 참고하여 해석과 함께 문장을 만들어 gustar동사를 좀 더 이해해보자.

나는 카페라떼를 좋아합니다. → Me gusta el café con leche.

우리는 카페라떼를 좋아합니다. → Nos gusta el café con leche.




누가 좋아하는지 ‘나’와 ‘우리’로 다르게 표현된 두 문장은 간접목적격대명사 형태만 다르게 바꿔주면 되고, 실제 문장의 주어인 카페라떼(3인칭 단수)에 맞춰 동사는 gusta(3인칭 단수)를 사용한다.

너는 스페인어 공부하는 것을 좋아하니? → ¿Te gusta estudiar español?

나는 여행하고 책 읽는 것을 좋아해. → Me gusta viajar y leer.




의문문을 만들 경우엔 앞 뒤로 의문부호를 넣어주면 되고, 동사원형이 주어일 경우는 3인칭 단수로 받아 동사와 일치시켜주면 된다. 이 때 주의할 것은 동사원형이 주어일 경우 ‘Me gusta viajar y leer.’ 에서처럼 동사가 2개, 3개, 100개가 나열되어도 3인칭 단수로 받아 gusta를 써준다는 점이다.

너희들은 동물들을 좋아한다. → Os gustan los animales.

우리는 동물들을 좋아하지 않는다. → No nos gustan los animales.




위 문장들에서는 주어가 los animales로 3인칭 복수형태이기 때문에 이에 맞춰 동사 역시 gustan(3인칭 복수)로 일치시켜 주었다. 그리고 부정문을 만들 때는 ‘간접 목적격 대명사 + 동사 + 주어’로 이루어진 문장 맨 앞에 no를 붙여주기만 하면 된다.

Le gusta la leche.

Les gusta mucho cantar.




문제는 3인칭 간접목적격 대명사를 사용한 문장들인데, 위의 문장들의 경우 ‘그가 우유를 좋아하다’인지 ‘당신이 우유를 좋아하다’인지 ‘그녀들은 노래하는 것을 무척 좋아한다’인지 정확히 목적격 대명사를 밝혀 의미를 파악하기가 어렵다. 그래서 별도로 ‘a + 인칭대명사’를 넣어 의미를 구체화 시켜준다.



마르가는 영화를 좋아합니다. → A Marga le gustan las películas.

나의 부모님은 운동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 A mis padres les gusta hacer ejercicio.



지금까지 알고 있었던 문장의 구조와는 문장의 구성성분이 반대로 나열되는 gustar. 그래서 일부 문법책에서는 ‘역구조 동사’라는 말과 함께 문장의 구조를 설명하곤 하는데, gustar를 직역하여 문장 구조를 생각해보는 연습을 바탕으로 gustar 하나만 잘 활용할 줄 알면 이와 동일한 문장 구조를 가지는 다른 역구조 동사들도 어렵지 않게 내 것으로 만들어 말할 수 있을 것이다.

[곽은미/마르가 스페인어 강사]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