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대한 밀리터리 산업의 세계

물러설 수 없는 세기의 라이벌, A350 XWB vs B777X

  • 입력 : 2018.10.16 15:45:38    수정 : 2018.10.16 15:48:48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기사의 0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0여 년 전 까지만 해도 전 세계 민간항공사들의 장거리 노선에 인기 있는 여객기는 400명이 넘는 승객을 태우고 10,000Km가 넘는 거리를 날아갈 수 있는 B747과 A380과 같은 초대형 항공기였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는 항공기 제작 기술로 인해 가벼워진 기체, 엔진 성능, 운항거리 등이 크게 향상되면서 A380 여객기를 100대 넘게 가진 에미레이트항공을 제외한 대부분의 민간항공사들은 여객 부문에서 경제성이 떨어진다는 이유로 4개의 엔진을 장착한 B747과 A380보다 2개의 강력한 엔진과 높은 연료효율성을 가지고 있는 최신형 중대형 기종인 A350 패밀리와 B777 시리즈로 눈길을 돌렸다.
 기사의 3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4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재 전세계 민간항공사들이 가장 많이 보유하고 있는 중대형 항공기는 B777 시리즈이지만, 앞으로는 에어버스가 최근에 선보인 A350 XWB 패밀리와 보잉이 B777 기체를 기반으로 개발중인 B777X 시리즈가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2020년에는 지난 10월11일 싱가포르항공이 취항한 비행거리 16,700Km, 비행시간 18시간45분의 싱가포르~뉴욕과 같은 초장거리 직항노선에 투입되는 기종은 A350 XWB와 B777X가 담당할 것이다.
 기사의 5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6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330과 B787도 10,000Km 이상의 장거리 운항이 가능한 기체이지만, 300명 이상의 승객이 탑승하는 주요 노선에 적합한 기종으로는 A350 XWB와 B777X의 차지가 될 것이다. 두 항공기 모두 민간 상업용 항공기 분야의 절대 라이벌인 유럽 에어버스와 미국 보잉이 자사가 가진 모든 역량을 투입하여 만들고 있는 기체이다.
 기사의 7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8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먼저, A350 XWB 패밀리는 전 세계 민간여객기시장에서 경제성이 떨어지는 A380, A340, A330으로는 B777과 B787을 대적하기에는 어려운 에어버스가 민간항공사들이 항공기 구매 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연료효율성 등을 높이기 위해 처음으로 동체와 날개의 대부분을 탄소복합소재로 제작한 항공기이며, 현재 생산되고 있는 라인업은 A350-900, A350-1000, A350-900ULR이다.
 기사의 9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10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4년 카타르항공이 처음 운항을 시작한 A350-900의 경우, 제작사 제원에 따르면 최대 이륙중량은 280톤으로 승객 325명을 태우고 순항속도 마하 0.85로 최대 15,000 Km까지 운항이 가능하며, 항공사들의 주문이 가장 많은 인기 모델이다.
 기사의 11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12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에 세계 최장거리노선인 싱가포르~뉴욕 구간에 투입된 A350-900 ULR(Ultra Longer Range)은 싱가포르항공이 특별히 주문한 기체로 기존 A350-900에 연료 탑재량을 24,000리터 추가해 20시간 논스톱 비행이 가능한 운항거리연장 모델이다.
 기사의 13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14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350-1000은 366명이 넘는 승객을 태우고 마하 0.89의 순항속도로 최대 14,800Km 운항할 수 있으며, A350 XWB 패밀리 중에 길이가 73.88m로 가장 길다. 동체 길이 66.89m인 A350-900과 달리 중량 증가로 메인 기어가 B777처럼 3축으로 되어 있으며, 3개 모델 모두 엔진은 롤스로이스 트렌트 XWB 엔진 2기가 장착돼 있다. 가격은 구매 대수와 옵션에 따라 다르지만, 기본형 기준으로 A350-900이 317,400,000달러이며, A350-1000은 366,500,000달러다.
 기사의 15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16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50년 전, 지구촌 항공여행의 패러다임을 바꾼 ‘하늘의 여왕 B747’ 이후 차세대 장거리 여객기로서 주목 받고 있는 B777X 시리즈는 B777-8과 B777-9 2개 라인업이 있다. B777-8은 A350-1000과 직접 경쟁 모델이지만, B777-9는 당분간 경쟁자가 없는 새로운 클래스에 속하는 모델이다.
 기사의 17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18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B777-9는 400명~425명의 승객을 태우고 최대 14,076Km까지 운항할 수 있으며, B777-8은 350명~375명의 승객을 태우고 16,110Km를 운항할 수 있다. 뛰어난 항속 거리와 함께 많은 승객과 화물을 싣고 단거리부터 장거리노선에 운영 유연성을 가진 B777-8은 과거 항공기들이 항속 거리 대비 화물을 맞춰서 운항해야 했다면 항속 거리와 화물 무게에 대한 유연성이 높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는 모델이다.
 기사의 19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20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B777X 시리즈에 장착된 GE9X 엔진은 B777X 개발 프로젝트 엔진 공급 파트너인 미국 GE에서 개발하였으며, 기존 엔진들보다 5% 이상 연료 소비 효율성을 가진 최신형 상용여객기용 엔진이다.
 기사의 21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22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B777X 시리즈의 4세대 복합소재 날개는 한쪽 날개 끝과 다른 한쪽 날개 끝 사이의 거리를 뜻하는 ‘스팬’이 기존에 B777 시리즈보다 더 길다. 접이식 레이키드 윙팁과 최적화된 스팬은 효율성 확대 및 연료 절약과 함께 공항 게이트 주기 시 호환성을 제공하며, 탑재된 운항 시스템은 B777 시리즈의 검증된 성능에 B787에 적용된 최첨단 비행 갑판, 비행 제어 장치 등이 들어가 있다.
 기사의 23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B777X 시리즈의 가격은 커다란 동체 크기와 승객 수만큼 높은 편으로 1, 2, 3등석으로 구성된 표준 좌석 기준으로 B777-8은 360.500,00달러이며, B777-9는 388.700.000달러이다.
 기사의 24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25번째 이미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350 XWB 패밀리와 B777X 시리즈와 같은 차세대 항공기들은 더욱 진보된 운항 시스템, 가벼운 탄소복합소재로 동체와 날개가 제작되어 높은 경제성으로 중장거리 항공노선의 주력 항공기가 될 것이다. 승무원과 승객은 더욱 편리한 조종 시스템과 더 넓은 기내 공간에서 편안한 비행을 즐기고 민간항공사에게는 더 많은 이익을 가져다 줄 것이다.

[글: 강 헌, 사잔: 에어버스, 보잉, 싱가포르항공, 카타르항공, 캐세이패시픽항공]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