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육아레시피

아이와 하루 10분 꼭 책을 읽어야 하는 이유?

- 아이 두뇌와 상상력을 자극하는 하루 10분 독서의 힘!

  • 입력 : 2018.02.13 13:39:42    수정 : 2018.02.13 18:18:09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아이가 걸음을 때고 말을 시작하게 되면서 부모들의 고민이 시작됩니다. 읽고 쓰는 것을 어떻게 잘 교육할 수 있을까? 책은 어떤 방식으로 읽어줘야 할까? 내가 하는 방법이 맞는 걸까? 하는 다양한 궁금한 점이 생기게 됩니다. 오늘은 어떻게 하면 더 효과적으로 책을 읽어줄 수 있을지에 대한 방법과 고민의 해법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합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 픽사베이

책 읽어주기, 시간은 언제가 가장 좋을까요?

일반적으로 시간의 의미는 중요하지 않지만 한 조사 연구에 의하면 자기 전 책을 읽어주는 것은 아이들로 하여금 행복한 꿈을 꿀 수 있도록 도와주며, 언어 교육과 발달 등 학습적인 효과도 매우 뛰어나다고 합니다. 잠자기 전 아이들에게는 반드시 배드타임 스토리가 필요하다는 뜻입니다. 전문가들은 생후 6개월을 기점으로 최소 10세가 될 때까지 책을 읽어주는 것이 가장 권장하는 바라고 합니다.

책 읽어주는 것, 엄마? 아빠?

더 이상 육아는 엄마만의 것이 아니라는 것에 다들 공감하실 겁니다. 맞벌이를 하는 가정들이 많다보니 육아도 같이하는 추세입니다. 아빠의 육아 참여는 최근 발표된 연구결과를 통해서도 중요성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 호주 ‘머독 아동연구소’에서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아빠가 아이들에게 책을 읽어줄 때 아이들의 언어 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다고 합니다.

연구진은 405가정이 참여하고 있는 호주 연구위원회의 ‘Let's Read'에서 아이의 이해력·어휘력·인지발달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2세 때 아빠가 책을 읽어준 아이들의 경우 4세가 되었을 때 그렇지 않은 아이들과 비교해 언어능력이 더 뛰어난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이러한 결과는 부모의 소득이나 교육수준, 엄마의 책 읽어주기 등의 변수를 모두 고려한 후에도 달리지지 않았다고 합니다. 즉, 아이의 언어 발달 촉진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아빠의 육아참여도입니다.

아빠가 책 읽어주는 것이 아이의 언어발달을 향상시키는 이유는 책 읽어주기 방식에 차이가 있기 때문입니다. 엄마는 주로 “양이 있네. 양이 몇 마리일까?” 라는 사실적인 질문을 던지지만 아빠는 “이 양 좀 봐. 우리 동물원 갔을 때 양 봤던 것 기억나니?”처럼 아이가 생각하게 하고 뇌를 실질적으로 자극하는 질문을 던진다고 합니다. 아빠는 이야기를 전개하면서 이유와 예측에 대해 보다 다양하게 질문을 던진다는 것이죠.

책 읽어 주기에 유의할 점은 무엇인가요?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 픽사베이

1. 표정으로 읽어주세요

아이에게 책을 읽어줄 때는 아이의 상상력이 무한 자극될 수 있도록 같은 단어라도 표정으로 좀 더 생기 있게 표현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가 그림을 자세히 볼 수 있도록 그림을 하나하나씩 가리키며 설명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2. 반복해 읽어주세요

아이가 ‘한 번 더’ 읽어주세요. 라고 원한다면, 반복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같은 내용이라도 아이들이 느끼기에 다를 수 있습니다. 아이의 발달 상태가 날마다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10권의 책을 한 번씩 읽는 것 보다. 책 1권을 반복해 읽는 것이 더 좋습니다.

3. 지속적으로 읽어주세요

너무 많은 책을 읽어주실 필요는 없습니다. 다만 가장 중요한 것은 아이가 흥미를 잃지 않도록 하는 꾸준함입니다. 10분을 읽어주시더라도 지속적으로 읽어주세요.

4. 혼자 책 읽을 수 있는 시간을 주세요

아이에게 읽기와 쓰기 능력을 길러주는 것이 사고력 향상의 가장 기본입니다. 자기주도적으로 책을 읽을 수 있는 아이가 결국에는 자기주도 학습도 가능하게 됩니다. 아이가 직접 상상할 수 있도록 자신 혼자만의 시간을 주세요.

5. 아이에게 질문해주세요.

아이가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책의 내용을 질문해주세요.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은 어떤 장면이니?’ ‘읽어보니 느낌이 어때?’ 라는 질문으로 아이에게 생각하게 해주세요.

책을 읽는 것은 두뇌를 쓰는 과정과 같습니다. 그래서 책 읽기와 글쓰기를 잘하고 즐거워하는 아이들은 공부를 잘 할 확률이 100%라고 해도 거짓이 아닙니다. 하지만 아이들이 책을 좋아하려면 책 읽는 것을 힘들어하지 않고 부담스럽게 느끼지 않아야 합니다.

이제부터 자녀 두되 발달과 어휘력증진, 부모와 유대감, 감성지수까지 한 번에 성장 시킬 수 있는 아이와 하루 10분 책읽기 시작해 보면 어떨까요?

[맘키팀 우버人]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기사